번 게 하나도 없는데 세금을 내라구요?

,

개원 초기 원장님들이 흔히 하시는 말씀 중에 하나가,

번 게 하나도 없는데, 세금을 내라구요? 입니다.  당연히 번 게 없으면, 낼 세금도  없는 것이 맞습니다.

 

그런데도 왜?  세무사 사무실에서는, 세금을 내라는 납부서가 날아 올까요?

여기에는 하나의  커다란  오해가 있습니다.

 

원장님은,  개원하시면서,   2억 ~3억원 정도를 지출하게 되시고,  이 돈을 쓴 돈  즉 비용으로 인식하기 쉽습니다.

그런데 사실은,  개원 초기에 수입금액은 적지만,  비용도 거의 발생하지 않았기 때문에,  낼 세금이 발생 하는 것입니다.

 

SF영화 트랜스포머를 보면,  자동차가 로봇으로 변신을 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같은 거라고 생각 하시면 됩니다.    승용차 카마로 모양이건,  로보트 모양이건  범블비는 범블비 입니다.

6a828ad22b0f70940069307f9bf7af39

 

통장에 들어 있던,  예금 자산이,  병원에 있는  각종 장비, 인테리어 등 유형자산으로  자산의 형태만 바뀌었을 뿐 입니다.

결과적으로,  비용은 조금 밖에 발생하지 않았던 것입니다.

써서 없어진 가치 만큼을  ‘감가상각비’란  계산된 금액을  비용으로 추가 해 줄 뿐입니다.

 

따라서 개원 초기에 자금 계획을 여유 있게 시작 하셔야 합니다.

너무 빡빡하게 자금 계획을 세우시면,  초기에 힘들기 때문에  더욱 억울한 생각이 드는 것입니다.

 

번 건 한나도 없는데 세금은 내라구요??

영화 트랜스포머의 범블비 생각하시면서,  예금자산이 유형자산으로 형태만 바뀌었을 뿐  비용은 얼마 발생 하지 않았다는 점을 이해 해 주세요 ~